하늑 양장 일정 변경이라...

http://hadeshome.com/whitewolves/sch.html


하늑 양장 일정이 변경되어서 이런저런 말들이 많은 모양이다.

이번 변경안의 요지는 이거다.


개인출판->출판사, 그렇지만 출판사는 물리적인 도움만, 모든 것은 윤현승 작가의 원래 계획대로

그리고 가장 논란이 되고 있는 건

처음 예약이벤트 외에 하얀늑대들 양장본이 몇백부 정도 더 풀릴 예정이며, 그리고 페이퍼백이 나온다는 것이다.


이 부분에서 생긴 논란이 그럼 '처음 예약 구매자들은 뭐가 되는 거냐'라는 부분이다.

뭐...솔직히 어느정도 네임밸류가 있는 작가더라도 개인이 저런 큰 프로젝트를 진행한다는 것 자체가 너무 힘든 일이었고 다른 구매자들의 불만은 충분히 이해가 가지만 개인적으로 책의 내용은 많은 사람이 알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하는 편인지라 이번 변경안에 큰 불만은 없다.

한정판이라는 메리트에 끌려서 하얀 늑대들 양장본에 15만원을 투자한 것도 있지만 또 다른 이유가 이번 프로젝트 자체가 무척 재밌고 그 결과물이 무척 기대된다는 생각이었다.

그렇기에 어지간하면 별다른 잡음없이 진행되서 이와 같은 프로젝트들이 많이 실행되었으면 했지만...이미 그건 틀려먹은 것 같고;;

그래도 조금 아쉬운 건 있는지라 예약구매자들에게 오프라인 판매를 통해 제공되는 한정판이나 페이퍼백과는 다른 무언가가 제공되었으면 하는 생각이 들긴 든다;

이번에 드래곤 라자 양장본처럼 동화책같은 것도 괜찮고...;

큰 불만은 없지만 그래도 15만원 모으느라고 상당히 진이 빠졌기 때문에 김이 새는 건 사실인 지라;

그래도 하뎃경이라면 예약자들을 만족시킬만한 뭔가를 준비해놓지 않았을까 싶다.